나이 과거 누구? 키 스타일 최유화 (배우) 프로필

 최유화 (배우) <달이 뜨는 강> 프로필 나이는 과거 누구야? 키꼴

떠오르는 강 김소현 나인우 이지훈 최유화 고구려 등 4명의 청춘이 한자리에 모인다.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김소현)과 사랑을 역사로 삼은 장군 온달(나인우)의 순애보를 그린 퓨전 사극 로맨스다.

고구려를 뒤흔들었던 이들의 사랑을 드라마틱하게 부활시켜 시청자들의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달이 뜨는 강’이 사랑받는 이유 중 하나는 입체적인 캐릭터다. 실존 인물인 평강과 온달뿐만 아니라 고건(이지훈) 해모영(최유화) 등 상상에 의해 탄생한 오리지널 캐릭터들이 복잡하게 얽히면서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풀어나간다.

이런 가운데 평강 온달 고건 해모영이 한자리에 모인 모습이 담겼다. 드라마를 이끄는 4명의 주역이 함께 만난 것은 처음이어서 더욱 관심을 끈다.

먼저 공개된 사진 속 평강과 온달의 냉철한 표정이 눈길을 끈다. 궁궐에 들어간 뒤 사방의 적을 경계하느라 날카로워진 두 사람의 분위기가 이전과는 다른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어 평강 앞에 선 해모영과 고건의 모습이 보인다. 고건은 해모연 곁을 지키며 싸늘한 표정으로 평강과 대치하고 있다. 어린 시절 고구려도, 아버지도 아닌 그저 평강 편에 서겠다고 다짐했던 고건이 이처럼 차가운 표정으로 평강을 바라보는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마지막으로 그런 고건 앞을 가로막는 온달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앞서 평강을 사이에 두고 여러 차례 대립했던 두 사람이 다시 만나는 것이다. 재회한 두 사람 사이에 형성된 강렬한 긴장감이 실전에 대한 기대를 배가시킨다.

과연 이들은 어떤 이유로 한자리에 모였을까. 평강과 온달, 그리고 고건과 해모영이 이처럼 극한 대립을 하게 된 이유는 무엇일까. 이 모든 것이 밝혀질 달뜨는 강의 15회가 기다려진다.

한편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 15회는 5일 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오늘은 최유화 배우를 만나보도록 하겠습니다

최유화 프로필 나이키 혈액형 종교 학력 데뷔 (모델 → 배우) 작품 활동 달이 뜨는 강해모용 바디케어

– 최유화(배우) 프로필, 나이키, 혈액형 종교학력

배우 최유화는 1985년 10월 10일생으로 올해 37살입니다. 최유화는 키 172cm에 혈액형은 B형이고 최유화 종교는 개신교이고 최유화 학력은 한성대학교 영문학과를 졸업했대요. 지금최유화씨의소속사는에코글로벌그룹이라고합니다. 이 밖에 최·유화의 고향의 가족 등의 정보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최유화(배우) 과거의 데뷔 계기

최유화는 원래 피아니스트가 꿈이었다고 하는데, 그리고 여섯 살 때부터 해오던 피아노를 고등학교 1학년 때 그만뒀는데 예술에 대한 막연한 동경이었구나 싶었대요.

이후 최유화는 중학교 3학년 때 처음 모델 제안을 받아 2122세 때부터 주로 모델 일과 광고 촬영을 해왔는데 연기를 좋아해 배우의 길에 들어서게 됐다고 하는데 26세가 돼 매니지먼트를 만나 배우가 됐다고 합니다.

최유화: 모델 활동 중에 누가 연기를 배우라고 해서 친한 연극배우분이 연기를 배웠다. 무대에 오른 적은 없지만 3년 동안 돈보다 연기가 중요한 사람에게 연기를 배웠다. 당연히 매력을 느꼈고 연기가 어렵다는 것을 다시 느꼈다.

최유화: “그렇게 26세에 꿈을 꾸려고 당시 소속사와 계약을 했다. 그때 같은 소속사 배우분들도 너무 좋았고 난 결국 배우가 되는구나 싶었다.

결국 최유화는 연기를 배우면 좀 더 좋은 모델이 될 수 있으니까 가 처음 연기를 배우게 되는 계기였는데 그렇게 연기를 시작한 최유화는 그 후 연기의 매력에 빠지게 됐다고 해요.

-최유화(배우) 데뷔, 작품활동

최유화는 2010년 KBS 드라마 스페셜 위대한 계춘반으로 데뷔했는데, 최유화는 탄탄한 인상 덕분에 강한 역을 연기할 때가 있다고 하는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2010년대에 여성 독립운동가 역할만 두 번 연기하기도 했대요.

하지만 최유화는 데뷔 초 드라마는 2012년 이후 6년을 쉬었고 영화는 2015년 비밀은 없다 이후 1년을 쉬었다고 했다. 그리고 밀정(2016년) 이후 2년을 쉬었고, 데뷔 이후 8년이 넘는 기간 동안 절반 이상을 공백기로 보냈다고 합니다.

최유화: 캐스팅된 작품이 뒤집혀 1년 반 넘게 의도적으로 쉬고 있었다. 그러다 보니 공백이 길어졌고 회사에서 작은 역이나마 드라마를 해보자고 해 올해(2018년) 드라마 3편을 찍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캐스팅돼 작품이 뒤집히는 건 흔히 있는 일이라고 생각했지만 실제로는 드문 일이었다. 이상하게 비중이 높아질 무렵 작품이 엎드린 게 많아 다시 처음, 처음 이렇게 돌아가게 됐다고 말했다.

그렇게 최유화는 배우를 그만둘까 고민했다고 하는데, 그 와중에 비밀은 없다로 배우의 꿈을 다시 키워나갈 수 있었다고 해요. 영화의 관객수는 적었지만 좋은 영화로 평가되고, 그 후 최악의 하루동안 밀정등의 작품을 조우하면서 자존감을 더욱 높일 수 있었다고 합니다.

이후 최유화는 2018년 한 해 동안 슈즈, 미스트레스, 라이프에 이르기까지 다작을 하게 됐고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됐고 본인도 더 잘하고 싶어서 노력했대요.

최유화는 그렇게 데뷔 후 영화와 드라마에서 단역 및 조연으로 꾸준히 출연하다가 2019년 영화 ‘타짜3’에 출연하면서 인지도를 높이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특히 당시 노출 장면에 따라 배우 김민종에서 최유화로 바뀌어 화제가 되기도 했죠.

최유화는 데뷔 후 영화 ‘나의 암시’, ‘러브콜’, ‘러브픽션’ ‘사랑해! 진영, 세시봉, 사랑이 이긴다 비밀은 없다 최악의 하루 밀정, 나에게만 보이는 남자, 레슬러, 완벽한 타인, 봉오동 전투, 타짜완 아이드 잭 등에 출연하여

또 드라마 마이 프린세스 부탁드려요 캡틴 KBS 드라마 스페셜 제가 우스원보이, 청춘시대, 슈트, 미스트레스, 라이프, KBS 드라마 스페셜 도피자들, 미스터 기간제 등에 출연했습니다.
– 최유화 (배우) 달이 뜨는 강해모영
최유화는 최근 KBS2 ‘달뜨는 강’에서 신비로운 첫 등장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지만, 해모영 역은 주도면밀한 성격의 인물로 ‘고구려를 가지고 논다’는 포부를 지닌 매력의 소유자,

최유화는 빼어난 외모를 가진 해모영 역을 외적으로 완벽하게 소화해내고 모든 것을 꿰뚫을 듯한 강렬한 눈빛과 의중을 알 수 없는 표정을 섬세하게 그려내 해모영의 미스터리함을 더욱 배가시켰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어요.

최유화(배우) 연기자로서의 마음가짐
남다른 열정을 가지고 해모영 캐릭터를 만들고 있는 최유화가 안방극장에 남길 강렬한 임팩트에 기대감이 모이지만 최유화는 아직 미래에 대해 생각하기보다는 현재에 충실하고 싶은 심정이라고 하지만 그는 한 인터뷰에서 나는 계획 없이 사는 편이라고 말했다. 계획을 해본 적이 없어.

‘계획을 세웠다고 해서 뜻대로 되면 세우는데 그게 뜻대로 안 되는 것 같다. 데뷔 후 언제부터 주연을 했고 언제쯤 어떤 작품을 할지 예측을 잘 못했다. 그래서 주어진 상황에서 노력을 하겠다.

일단 연기에 더 미쳤으면 좋겠다. 미칠 순간이 오면 내가 정말 미쳐버릴까 봐 아직도 두려워하는 것 같아. 든든한 배경도 없고 모델 출신이라 키가 커서 배우가 되기엔 좋은 조건은 아니에요. 그래서 연기밖에 의지할 게 없다는 생각이에요. 스타도 되고 싶은데 먼저 연기를 잘해야지라고 말했지만 앞으로 더 좋은 작품과 연기를 기대하게 됐어요.
– 최유화 (배우) 몸매 관리
최유화는 모델 출신답게 키가 크고 빼어난 몸매를 자랑하는데, 평소 요가를 통해 몸매 관리를 한답니다. 덕분에 최유화는 모델 경험을 바탕으로 지금도 화보 촬영도 많이 한다고 해요. 참고로 최유화의 친언니는 스튜어디스 직업이라고 하는데, 자매들이 다 몸매는 타고난 것 같아요.

최유화는 올해 37세로 아직 결혼을 하지 않은 미혼이지만 아직 열애설도 없고 남자 친구의 유무에 대해서도 알려진 적이 없네요.